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8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 상세보기
자유게시판은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여론공간입니다.
욕설이나 인신공격 상업적인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으며 읨의로 조치될 수 있습니다.
프린트
제목 바람직한 노후생활 2014-10-14 15:35:18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조회:3046     추천:173
첫째

집안과 밖에서 넘어지지 말고 끼니를 거르지 말되,
과식을 삼가며, 이사 하지 말고, 살던 집에서 계속 살아야 좋다.


둘째

설치지 말고, 헐뜯는 소리, 잔소리를 하지 말라.
남의 일에는 간섭하지 말 것이며,
묻거들랑 가르쳐 주기는 하되 모르는 척 어수룩해야 편안하다.


셋째
어차피 젊은이들에게 신세질 몸,
이기려 들지 말고, 칭찬을 아끼지 말라.

한 걸음 물러서서 양보하는 것이 편하고 원만히 살아가는 비결이다.
그러나 불의의 부도덕하고, 무례한 행위에는 불호령을 내려라.
이것이 사회를 위한 늙은이의 마지막 봉사일지도 모른다.


넷째

돈 욕심을 버려라.
아무리 많은 돈을 가졌다 해도 눈감으면 공수래 공수거이다.
인색하게 굴지 말고 너그러운 마음으로 베풀고,

좋은 일 많이 하고, 덕도 쌓으라.

하지만 돈이란 것은 늙어서 더욱 필요한 것이니,
죽을 때까지 놓지 말고 꼭 쥐어라.

돈은 늙은이를 지켜주고, 모두가 받들어 모시는 원동력이다.
물려 줄 만큼 물려주되, 두 늙은이 몫은 가지고 쓰면서 살아라.

혹 재산을 넘보는 자녀가 있거든
"이 재산 어디 안 간다"고 따끔히 타이르라.


다섯째
멍청하면 안 된다.
신문, 잡지, 책을 통해서 꾸준히 두뇌를 사용하고,
두 가지의 취미 생활을 하라.

건전한 오락도 좋다.
그러나 절대로 무리하지 말라.


여섯째

늙을수록 건강에 유념해서 부부가 해로하되,
영감이 먼저 눈을 감는 것이 편하다.

그러나 보약은 부인에게 양보 하라.


본 자료는 해피CGI솔루션 데모 자료로 사용되는 것입니다. 사실과 무관한 내용입니다.

* 해당 게시물은 2009-09-16 10:24:27 에 운영자님에 의해 자유게시판 에서 유머마당 으로 이동 되었습니다

* 해당 게시물은 2009-09-16 10:24:54 에 운영자님에 의해 유머마당 에서 자유게시판 으로 이동 되었습니다

추천 소스보기 목록
이전글 : 외국인이 본 한국의 미스테리 (2014-10-13 15:35:18)
다음글 : ‘곤충산업 전문인력 양성기관’, 곤충산업 발전 기여 (2018-02-09 10:52: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