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4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핫이슈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택시기사 또 분신 사망 올해만 4명, 대책마련 시급
등록날짜 [ 2019년05월16일 10시39분 ]

서울개인택시사업조합(이사장 국철희)소속 개인택시기사들이 지난 15(오늘) 오후 2시부터 광화문 북측 광장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고 '타다' 퇴출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날 새벽 3시경 택시기사가 또 분신해 숨졌다.

이날 집회는 주최 측 추산 15천 여명의 개인택시기사들이 참여해 새벽 3시경 분신한 택시기사 안 씨를 추모하는 묵념을 갖고 '타다 퇴출'을 호소했다. 이들은 광화문 1차 집회를 마치고 청와대 앞까지 행진했다.

조합 관계자에 따르면 타다카풀은 불법 여객 운송행위다. 정부는 문제가 없다는 듯 보고만 있지 말고 강력한 규제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낙중 기

올려 0 내려 0
김낙중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타워크레인, 점거 및 파업 종료 (2019-06-07 10:46:04)
최동일, 국민안전정비센터추진 위원장 추대 (2019-05-13 09:25:40)
오래도록 변함 없이 누릴 수 있...
기아차, 비트 라이브 위드 셀토...
쌍용차, 사우디 SNAM사와 제품 ...
현대차, 2020 투싼 출시
드론 신기술 총출동 ‘서울드론...
철도노조 파업으로 국민 불편 ...
르노삼성차, SM6 재도약 위한 ...
베트남항공 고객을 위한 ... flash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