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8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환경부, 한 달간 전국 지자체 및 한국환경공단과 합동 집중 단속
등록날짜 [ 2019년10월29일 09시07분 ]

환경부가 전국 17개 시도 및 한국환경공단과 함께 겨울철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오는 1115일까지 전국 530여 지점에서 운행차 배출가스를 집중 단속한다.

인력과 장비의 효율적인 운영을 위해 시도는 경유 차량의 매연 단속에 집중하고, 한국환경공단은 휘발유, 액화석유가스(LPG) 차량을 대상으로 배출가스 원격측정 단속에 나선다.

특히, 시도는 미세먼지 배출 비중이 높은 화물차, 도심 내 이동이 잦은 버스 및 학원차 등을 중점적으로 단속한다.

한국환경공단은 수도권 8, 대구, 포항 각 1곳 등 배출가스 정밀검사 대상 지역10곳에서 운행하는 차량을 대상으로 정차 없이 원격측정기(RSD)로 단속한다.

이중 성산대교 북단과 원호대교 남단에서는 전방에 전광판을 함께 설치하여, 운전자가 본인 차량의 배출가스 농도를 바로 확인할 수 있도록 하여 자발적인 정비·점검을 유도할 계획이다.

아울러, 3개 지점에서는 현재 시범 운영 중인 매연 원격측정장비를 활용하여 경유자동차에 대한 매연 농도를 측정할 계획이다. 다만, 시범운영이므로 개선명령은 하지 않고 정책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모든 차량 운전자는 이번 점검에 따라야 하며, 점검에 응하지 않거나 기피 또는 방해할 경우 2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배출허용 기준을 초과한 차량은 15일 이내에 차량을 정비점검하도록 개선명령을 받는다.

차량 정비점검을 하지 않을 경우 최대 10일간의 운행정지 처분을 받고, 운행정지 명령에 불응하면 300만 원 이하의 벌금형을 받을 수 있다.

최영석 기자

올려 0 내려 0
최영석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목포 수산시설물 새로운 이름으로 불러주세요 (2019-10-29 09:14:47)
숲이 주는 ‘소확행’…자주 갈수록 삶의 만족도 높아 (2019-10-29 09:06:02)
쌍용차 고객 전용 오토캠핑빌리...
자동차 실내소음 줄여주는 혁신...
캐나다 2030, 한방스파 즐기러 ...
국토부 주관 군집주행 기술 개...
국내 웰니스 관광지, 해외 홍보...
드론 레이싱·에어쇼 펼쳐지는 ...
쌍용차, 그랜드 세일 페스타 기...
베트남항공 고객을 위한 ... flash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