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4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운송/물류 > 물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우리나라 화물차가 카페리를 통해 한국-중국 간 직접운송
등록날짜 [ 2019년12월20일 11시29분 ]

지난 2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류자이 중국 산둥성 당서기를 만나 복합일관수송 등 양국 간 물류분야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중국 산둥성은 지리적,역사적으로 한-중 양국의 교량역할을 해왔고, 현재 4천여 한국 기업이 진출한 양국 경제교류의 핵심 지역이다.

양측은 이 번 면담에서 화물을 트럭에 실은 상태로 차량교체 없이 배에 선적하여 운송하는 복합일관수송(RFS) 시범사업을 추진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논의된 시범사업은 한국차량으로 산둥성에 위치한 웨이하이 보세구역부터 웨이하이항, 인천항, 인천공항을 거쳐 북미지역까지 운송하는 육해공 복합운송사업이다.

류자이 산둥성 당서기는 산둥성은 한국과 지리적으로 가까워 경제 협력을 통한 상호 발전가능성이 높은 지역이라며, “웨이하이항- 인천항-인천공항을 연결하는 한-중 복합운송 시범사업을 조속히 추진하자고 제안했다.

이에 김현미 장관은 -중 복합운송은 새로운 국제 물류 경로를 개척하여 호혜적 교역을 증진할 수 있는 의미있는 프로젝트라고 답하며, ”국토교통부는 관세청, 인천시, 인천항만공사,인천공항공사 등 관계기관과 협력하여, 내년 중 시범사업을 실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양측은 이날 논의된 의제들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세부 사업방식 확정, 통관제도 정비 등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김래현 기자

올려 0 내려 0
김래현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거래질서 해치는 물류활동 정부가 나선다 (2018-08-31 09:15:50)
“THE NEW QM6 사고 여름 휴가...
하나산업, 하이브리드 세정식 ...
드론비행, 더 편리하고 더 안전...
부산 관광 이끌어 갈 차세대 주...
‘카니발’ 출시 기념 이색 사...
현대자동차, 전주시에 수소전기...
현대차그룹-롯데렌탈·SK렌터카...
베트남항공 고객을 위한 ... flash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