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1월18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운송/물류 > 버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올해부터 수도권 외 지방 대도시권에서도 운행된다
등록날짜 [ 2020년01월07일 13시32분 ]

인천, 경기 등 광역급행버스 출발지역에 정류소를 추가로 설치하고 부산울산권, 대구권, 대전권, 광주권 등 지방 대도시권까지 운행지역을 확대할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이 마련된다.

국토교통부는 국민의 교통편의 증진을 위하여 광역급행버스(M버스) 정류소 및 운행 지역에 대한 기준을 20191226일 개정함에 따라 올해부터는 광역급행버스 이용자의 교통 불편이 대폭 개선될 것이라고 지난 3일 밝혔다.

이번 개정은 대중교통 이용자의 불편 해소와 안전을 보다 제고하기 위하여 이뤄졌으며 주요 개정 내용은 다음과 같다.

광역급행버스 운행 개시 이후 지역 여건 등의 변경으로 정류소 추가가 필요한 경우에는 인천시, 경기도 등 광역급행버스 출발 지역에 추가로 2개의 정류소를 설치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이는, 광역급행버스 노선 신설 시에는 없었던 대단지 아파트가 운행 개시 이후 노선 주변에 건설되면서,

신규 아파트 입주민들이 광역급행버스 이용을 위해 기존에 설치된 정류소까지 먼 거리를 걸어서 이동해야 하는 불편을 해소하기 위하여 개정하게 되었다.

또한, 지방 대도시권의 광역 통근 통행량의 지속적인 증가를 고려하여 수도권에 한정되어 운행되던 광역급행버스를 부산울산권, 대구권, 대전권, 광주권 등 지방 대도시권까지 운행지역을 확대할 수 있도록 제도적 근거를 마련하였다.

아울러, 퇴근시간에만 이용 수요가 많고, 그 외 시간대는 이용 수요가 적은 광역급행버스 운행 특성을 감안하여 주말, 방학기간 등에 운행 횟수 또는 대수를 조정할 수 있는 비율을 확대했다.

퇴근시간에 비해 현저히 이용 수요가 적은 평일 시간대(1117)에도 관할관청이 지역 여건을 감안하여 운행횟수 또는 대수를 20% 범위에서 줄일 수 있도록 근거를 마련하였다.

그 밖에 여객자동차 운수종사자에게 차량화재 발생 시 대응방법 교육을 의무화함으로써 여객 안전을 보다 제고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이번 개정으로 광역교통 불편이 큰 대도시권 지역 주민들의 출퇴근 이동 시간이 절감되어 대중교통 이용 만족도가 제고될 것으로 기대된다.

권오칠 기자

올려 0 내려 0
권오칠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국버스공제조합 30년이상 장기무사고 승무원 포상 (2020-01-08 14:51:16)
응급안전 전문가가 운전하는 서울버스 타세요 (2019-12-18 17:01:48)
현대차 넥쏘, 친환경 수소전기...
기아차 텔루라이드 ‘북미 올해...
LPG 일반판매 진정한 수혜자는 ...
기아차, ‘KIA RED MEMBERS’ ...
올해 3월 ‘수소모빌리티+쇼’ ...
타워크레인 안전관리 대폭 강화
하만, CES 2020에서 하만 ExP ...
베트남항공 고객을 위한 ... flash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