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4월07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교통안전 > 교통환경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마일리지 혜택, 광역통행자 450원‧저소득 청년 650원으로 인상
등록날짜 [ 2020년03월05일 09시31분 ]

지난해 시범사업을 통해 그 성과가 확인된 대중교통비 최대 30% 절감 프로젝트, 광역알뜰교통카드 사업이 올해 본격 추진된다. ‘19년에 비해 더 많은 지역으로 확대되어, 더 많은 국민들이 더 많은 혜택을 받아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가 정부 국정과제로 추진 중인 광역알뜰교통카드 사업을 모든 광역시(7)와 경기도 전 지역(31) 등 주요 13개 시·, 101개 시··구로 확대하여 본격적으로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특히 올해부터는 대중교통 수송분담률이 높은 수도권과 광역시 전역 등 대부분의 대도시권역이 대상지역에 포함됨에 따라, 참여 지자체의 주민이라면 누구나 대중교통 이용 시 광역알뜰교통카드를 사용하여 교통비 절감 혜택을 받아볼 수 있을 전망이다.

광역알뜰교통카드는 대중교통 이용 시 걷거나 자전거로 이동한 거리에 비례하여 마일리지를 지급(최대 20%)하고, 더불어 카드사가 추가할인(10%)을 제공하는 교통카드이다.

대광위는 지난해 출범과 동시에 광역알뜰교통카드 시범사업에 착수하여 이용자들의 편의 증진, 혜택 확대 및 사업의 지속가능성에 중점을 두고 제도를 설계·보완하여 왔다.

먼저 후불 알뜰교통카드를 도입하여 사전충전의 불편함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하였고, 지난해에는 신한카드, 우리카드 2개사만 협업카드사로 선정해 시범사업을 진행하였으나 올해는 하나카드를 추가하여 이용자들의 선택의 폭을 확대하였다.

각 카드사는 10~20%의 대중교통비 할인혜택을 비롯하여 편의점카페병원 등 다양한 생활비 할인 혜택을 제공하므로, 이용자는 본인의 소비 행태를 고려하여 가장 유리한 카드를 선택하면 된다.

* 알뜰카드 종류(6) : 신한카드(신용체크), 우리카드(신용체크), 하나카드(신용체크)

마일리지 적립을 위한 앱 작동절차도 간소화하였다. 지난해에는 마일리지를 적립하기 위해 3단계의 작동이 필요했으나(적립하기출발도착), 올해는 한 단계를 축소하여 2단계의 작동만으로 마일리지 적립이 가능하도록 개선하였다(출발도착)

또한 모바일 결제 시스템을 도입하여 실물카드 없이 스마트폰만으로 마일리지 적립과 결제가 가능하도록 추진한다. 이를 위해 관계 기관과 협의를 진행 중이며, 이르면 올해 상반기 중에 후불 신용카드에 대한 모바일 결제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마일리지의 경우, 사업 초기에는 대중교통비 지출액에 따른 구분 없이 800m 이동 시 250원을 지급하였으나 현재는 대중교통비 지출액에 따라 차등하여 지급함으로써 교통비 부담이 높은 광역통행자들이 교통비 절감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개선하였다.

아울러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에는 해당 일자의 마일리지가 2배로 적립되도록 개선하여 친환경 교통시책에 적극 동참하는 이용자들의 혜택을 확대하였다. 이는 적립된 마일리지가 월 최대한도를 초과할 경우에도 추가적으로 지급된다.

더불어 39일부터 저소득층 청년에 대해서는 대중교통비 지출액에 따라 100~200원의 마일리지가 추가로 지급된다. 이에 따라 해당자는 월 최대 28,600(44% 상향)까지 마일리지 적립이 가능하다.

저소득층 청년은 카드발급 신청 시 광역알뜰교통카드 누리집(http://alcard.kr)에서 해당 여부를 표시하고 관련 증빙서류를 발급받아 제출하면, 확인절차를 거쳐 추가지급을 받을 수 있다.

이는 대중교통 의존도가 높으나 교통비에 대한 부담을 느낄 수밖에 없었던 청년들을 위한 정책으로, 특히 광역권을 통행하여 장거리 교통비에 부담을 느껴온 저소득층 청년의 경우 대중교통비 절감 효과를 크게 체감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마일리지 지원에 소요되는 사업비의 경우, ’19년 시범사업 시에는 전액을 국비로 편성하여 2만 여명 규모로 시행하였으나 올해 본 사업부터는 국비와 지방비를 50:50으로 매칭함으로써 지자체와의 협업을 강화하고 국비 부담을 완화하는 동시에 수혜범위를 확대하였다.

이에 따라 올해는 예산규모를 고려 시 약 7만 명~10만 명이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향후에는 그 규모가 지속적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따라서 올해부터는 사업에 대한 지자체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수적이다.

대광위는 올해에도 광역알뜰교통카드 대상지역 확대 및 혜택 증가를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먼저 대중교통 수송분담률이 상대적으로 높은 대도시권역의 도시나 기타 주요 도시의 지방자치단체와 적극 협력하여 대상지역을 지속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보험사·영화관·커피숍 등 민간기업와의 협업(cross-marketing)을 통해 마일리지와 연계된 혜택을 지속 확대할 예정이며, 지자체 차원의 추가 마일리지 지급 이벤트도 추진될 예정이다.

한편 대광위는 ‘19년 알뜰카드 시범사업 분석 결과, 이용자들이 월 평균 12,246(마일리지 7,840, 카드할인 4,406)을 절감하였으며, 20(58%)·30(24%) 젊은 층의 호응(82%)이 높아 대중교통 의존도가 높은 청년층이 적극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발표한 바 있다.

또한 여성의 참여비율이 74%로 남성(26%)보다 높았으며, 직업별로는 직장인(67%) 및 학생(18%)이 많이 사용하여, 젊은 직장인과 여성들에게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알뜰카드 사용 후 대중교통 월 평균 이용횟수가 약 10% 증가(월 평균 33.536.9)하였다고 응답하여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동기 기자

올려 0 내려 0
이동기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초소형 자동차 차종분류 규제 완화 (2020-03-24 08:31:55)
전남 여수~고흥 잇는 해상교 28일 완전 개통 (2020-02-28 10:00:02)
현대차-서울시 MOU체결, 수소경...
쌍용차, LG유플러스Ⅹ네이버와 ...
신차, 제네시스『The All-new G...
김현미 장관, “휴게소 상생협...
에미레이트 항공, 두바이행 마...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2019년...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
베트남항공 고객을 위한 ... flash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