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08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자동차 > 수입차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프랑스 영화 감독, 끌로드 를르슈 작품, 6월 13일 프리미어 예정
등록날짜 [ 2020년05월27일 14시23분 ]

세계적인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가 프랑스의 유명 영화감독인 끌로드 를르슈(Claude Lelouch)와 함께 모나코에서 단편 영화 위대한 만남(원제: Le Grand Rendez-vous)” 을 촬영했다.

모나코 F1 그랑프리가 예정됐던 523일과 24일 새벽에 촬영된 위대한 만남은 끌로드 를르슈 감독이 제작을 맡았고, 20196월 공개된 페라리의 첫 양산형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인 SF90 스트라달레가 스트리트 서킷에서 파워풀하게 주행하는 장면을 연출했다. 특히 모나코 출신의 스쿠데리아 페라리 F1 드라이버 샤를 르클레르(Charles Leclerc)는 시속 240km의 강렬한 드라이빙 장면을 영상으로 남겼다.

해당 영화에는 모나코 국왕 알베르 2세도 짧게 등장했다. 그리고 페라리 회장 존 엘칸, 모나코 왕자 안드레아 카시라기와 피에르 카시라기, 그리고 그의 아내인 베아트리체 보로메오가 촬영 현장을 방문해 촬영 스텝들을 격려했다. 촬영장 근처 거주 주민들과 시민들은 영화 촬영 현장에 큰 관심을 보였으며, 프랑스와 모나코의 적극적인 코로나-19 대응 및 점진적인 국가 봉쇄 해제 덕분에 지역 당국의 세심한 감독하에서 촬영을 관람할 수 있었다.

0-100 km/h까지 단 2.5초의 속력을 선보이는 SF90 스트라달레의 모나코의 도로 주행 장면 촬영을 위해 전면 폐쇄된 도로 위에서 SF90 스트라달레가 선보이는 강력한 배기음은 스쿠데리아 페라리 팬들의 레이싱을 향한 갈증을 해소시켰다. 무엇보다 1,000마력 하이브리드 페라리의 8기통 엔진음은 상호 책임 있는 행동과 헌신, 그리고 결속을 통해 코로나-19위기를 극복하고 모터스포츠, 영화 및 일상생활의 정상화를 위한 첫 단계의 신호로서 긍정적인 메시지 전달의 역할을 했다.

최영석 기자/ cys5023@naver.com

올려 0 내려 0
최영석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벤틀리 벤테이가, 글로벌 판매량 2만대 돌파 (2020-06-12 09:42:01)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S’ 출시 (2020-05-27 14:14:42)
7월 3일부터 38개 시군에서 자...
현대차, 포터 캠핑카 ‘포레스...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다이내...
‘제1회 수소모빌리티+쇼’, 국...
지역관광 활성화도 “맞들어야 ...
부산관광공사, 부산 언택트관광...
르노삼성차, 7월 여름휴가 맞이...
베트남항공 고객을 위한 ... flash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