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30(목)

자동차
Home >  자동차  >  튜닝/레이싱

실시간뉴스
  • 현대차 '아반떼 N TCR', WTCR 4라운드 스페인 대회 우승
    현대자동차의 서킷 경주차 '엘란트라 N TCR(국내명: 아반떼 N TCR)'이 헝가리 대회에 이어 WTCR 4라운드 스페인 대회에서도 연속 우승을 달성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현대자동차는 25일(토)부터 26일(일,현지시간) 양일간 스페인 알카니스(Alcañiz)에 위치한 아라곤 서킷에서 개최된 글로벌 최정상급 투어링카 대회 '2022 WTCR(World Touring Car Cup)' 4라운드 두 번째 결승 레이스에서 '엘란트라 N TCR'이 우승을 차지했다고 27일(월) 밝혔다. 이번 대회에는 아우디 RS3 LMS, 혼다 시빅 TCR, 쿠프라 레온 콤페티시온, 링크&코 03 TCR 등 C세그먼트 고성능 경주차 17대가 출전했다. 엘란트라 N TCR 경주차로 출전한 'BRC 현대 N 스쿼드라 코르세'팀 소속 '미켈 아즈코나(Mikel Azcona)' 선수는 26일(일) 치러진 두 번째 결승 레이스에서 27분 31초 604의 기록으로 제일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미켈 아즈코나는 이번 우승으로 25포인트를 획득했으며, 앞서 진행된 첫 번째 결승 레이스에서 4위를 차지해 얻은 19포인트를 더해 스페인 대회에서만 44포인트를 획득하며 총 129포인트로 드라이버 부문 선두 자리를 굳건히 했다. 또한, BRC 현대 N 스쿼드라 코르세팀은 이번 대회를 통해 총 56포인트를 달성하며, 현재까지 총 165포인트로 시즌 첫 팀 순위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WTCR 대회는 2017년 말 'TCR 인터내셔널 시리즈'와 WTCC(World Touring Car Championship)'가 합쳐져 새롭게 탄생한 대회로 포뮬라원(Formula1), 월드랠리챔피언십(WRC) 등과 함께 국제자동차연맹인 FIA(Féderation Internationale de l’Automobile)의 공인 대회 중 하나다. '2022 WTCR'은 유럽과 아시아 등 총 9개국에서 개최되며 매 대회마다 2번의 결승 레이스를 진행하게 되고 연간 펼쳐지는 총 20번의 레이스 결과를 합산해 해당 연도의 우승팀과 드라이버를 가리게 된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지난 헝가리 대회에 이어 연이은 우승을 통해 전 세계 모터스포츠 팬들 앞에서 탄탄한 기본기를 바탕으로 한 현대자동차의 우수한 고성능 기술력을 증명할 수 있었다"며 "올 시즌 남은 대회에서도 계속해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WTCR 5라운드는 오는 7월 2일(토)부터 3일(일,현지시간)까지 포르투갈 소재 '빌라 레알 인테르나시오나우 서킷(Circuito Internacional de Vila Real)'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6-28
  • 세계 3대 자동차 튜닝업체 ‘리버티워크코리아’, 한국 상륙
    명품 튜닝 브랜드 오토부티크포쉬가 세계 3대 자동차 튜닝업체 ‘리버티워크코리아’가 한국 지사를 개설하고, 첫 오프라인 매장을 개장한다고 최근 밝혔다. 리버티워크코리아는 ‘세계 3대 자동차 튜닝사’로 분류되는 리버티워크(LBWK)의 한국 지사다. 리버티워크는 다채롭고 대담한 디자인으로 저스틴 비버 등 해외 스타들에게 사랑받는 튜닝업체다. 오토부티크포쉬는 리버티워크코리아의 자매 회사로, 둘 모두 태온그룹의 계열사다. 오프라인 매장은 올 7월 개장 예정인 오토부티크 포쉬 튜닝카 테마파크에 들어선다. 포쉬 튜닝카 테마파크는 경기도 안성에 들어서는 약 8177㎡(약 2500평) 규모의 튜닝카 테마파크다. 리버티워크 튜닝카 전시 및 다양한 형태의 휴식 공간과 식음료,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복합 문화 공간으로 조성될 계획이다. 리버티워크코리아는 올 5월 14~15일 이틀간 한국교통안전공단 주관으로 개최된 ‘ts튜닝카페스티벌’에서 론칭 행사를 진행하며 한국 상륙을 알린 바 있다. 약 4만명이 찾은 ts튜닝카페스티벌에서 리버티워크코리아는 자사 시그니처 바디 킷을 장착한 1호 차량(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을 국내에 처음 선보였다. 론칭 행사에는 △이경일 전 산림청장 △김연수 전 코리아테크 상임고문 △정철수 전 제주경찰청장 △김상백 태온그룹 부회장 △한재민 태온그룹 이사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리버티워크코리아 담당자는 “글로벌 튜닝카 업체들이 앞다퉈 한국으로 진출하는 가운데 리버티워크도 국내 튜닝카 시장 활성화에 힘을 보태게 됐다”며 “후발 주자로서 더 많이, 더 열심히 뛰면서 튜닝 문화 저변 확대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동기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6-22
  • 람보르기니, 2022 시즌 ‘영 드라이버 및 GT3 주니어 프로그램’ 시작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의 모터스포츠 담당 부서, 람보르기니 스콰드라 코르세(Lamborghini Squadra Corse)가 어린 레이서를 발굴하기 위한 프로그램인 ‘영 드라이버(Young Driver) 및 GT3 주니어 프로그램’의 2022 시즌을 시작한다. 올해는 총 15명의 주니어 드라이버와 23명의 GT3 주니어들이 선정되었으며, 이중 베스트 드라이버로 선정되는 드라이버는 2023년에 람보르기니 스콰드라 코르세로부터 공식 후원을 받을 예정이다. 람보르기니는 레이싱 부문의 핵심 요소인 자사의 영 드라이버 프로그램과 주니어 프로그램을 통해 2014년부터 유망주들에게 레이싱 커리어를 제공해왔다. 영 드라이버 프로그램은 전 세계에서 개최되는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Lamborghini Super Trofeo) 선수권 대회에 참가하는 26세 미만의 운전자들을 위한 것이다. GT3 주니어 프로그램은 우라칸 GT3 에보의 운전대를 잡고 전 세계 GT 챔피언십에 출전하는 운전자들을 위한 다음 단계다. 총 38명의 드라이버들은 주행기록 (싱글 랩 기록과 평균 속도), 레이스 위켄드(race weekend) 동안의 일관성, 경험, 전문성, 엔지니어로부터의 기술적인 피드백과 트랙 안팎에서의 태도 등의 구체적인 기준에 따라 평가받는다. 해당 명단 중 가장 훌륭한 피드백을 받은 드라이버는 11월 5일부터 6일까지 열리는 2022 슈퍼 트로페오 결승전 후 포르티망의 알가르브 인터내셔널 서킷(Autódromo Internacional do Algarve)에서 열리는 최종 경기에 참여할 기회가 주어진다. 프로그램의 감독관인 라파엘라 잠마리아(Raffaele Giammaria)와 그의 팀이 선정한 드라이버들은 체력 훈련, 태도, 그리고 주행 실력과 관련해 이틀간 진행되는 세션에 전념하게 된다. 선발 경기의 결승에서 성공적인 결과를 낸 드라이버들은 람보르기니 스콰드라 코르세로부터 2023 시즌을 위한 공식적인 후원을 받는다. 최영석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6-14
  • 현대차 월드랠리팀, WRC 이탈리아 랠리에서 시즌 첫 우승 쾌거!
    현대자동차가 지난 2일부터 5일(현지시간)까지 이탈리아 사르데냐(Sardegna)에서 열린 ‘2022 월드랠리챔피언십(World Rally Championship, 이하 WRC)’ 5차 대회에서 현대 월드랠리팀 소속 오트 타낙(Ott Tänak)이 1위, 다니 소르도(Dani Sordo)가 3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오트 타낙은 ‘i20 N Rally1’ 경주차로 3시간 10분 59초의 기록을 달성, 2위와 1분이 넘는 압도적인 차이로 현대자동차에 시즌 첫 우승을 안겼다. 이로써 현대자동차는 역대 이탈리아 랠리에서 총 다섯 번의 우승컵(16년, 18~20년, 22년 우승)을 들어올리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현대 월드랠리팀 소속 다니 소르도(Dani Sordo) 역시 3위를 차지하며 팀 성적에 힘을 보탰다. 더블 포디움을 달성한 현대 월드랠리팀은 제조사 부문에서 총 45점을 얻어내며 선두 도요타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번 이탈리아 랠리에서 오트 타낙은 드라이버 종합 순위 3위로 올라섰으며, 티에리 누빌(Thierry Neuville)은 리타이어로 선두권에서 멀어지며 대회를 다소 아쉽게 마무리했지만 드라이버 종합 순위 2위를 지키게 됐다. WRC는 국제자동차연맹 FIA(Féderation Internationale de l’Automobile)가 주관하는 세계 최정상급 모터스포츠 대회로, 포장도로에서부터 비포장도로, 눈길까지 각양각색의 환경에서 펼쳐지는 연간 경기결과를 토대로 제조사 및 드라이버 부문 챔피언이 결정된다. 올해 WRC부터는 내연기관 기반이 아닌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기반의 신규 기술 규정이 적용됨에 따라 현대자동차는 i20 N의 1.6리터 4기통 엔진에 100kW급 전동모터를 탑재한 i20 N Rally1 경주차로 대회에 참가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올해 새롭게 선보인 i20 N Rally1 경주차로 우승함으로써 현대자동차의 우수한 고성능∙친환경 기술력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시즌 마지막까지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해 WRC는 총 13라운드로 구성되며, 다음 경기는 이달 23일~26일(현지시간) 케냐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동기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6-07
  •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구축...자동차 튜닝 산업 활성화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용복)이 지난 26일(목) 경북 김천시 어모면에서 “자동차 튜닝 활성화 및 신성장 동력 창출을 위한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 착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공단은 경북 김천시 어모면 다남리 983-3 일원 부지에 52,800m2 규모의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를 구축 중으로, 자동차 관련 기업의 성장발판을 마련하고, 튜닝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는 ▲자동차 튜닝 기술 검토와 ▲신규 튜닝 항목 개발, ▲튜닝 자동차에 대한 성능·안전 시험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1단계) 튜닝 자동차 ▲성능확인 시험동과 ▲광학시험동, ▲충격시험동, ▲사무동을 2023년까지 건설하고, (2~3단계) 미래형 자동차의 튜닝 안전성을 위한 ▲시험연구동을 2029년까지 구축하여, 탄소중립 시대와 자동차 발전 패러다임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디지털 트윈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공단은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의 구축으로 시험장비, 기술력 등의 부재로 튜닝이 불가능 했던 사항에 대한 튜닝 안전성 시험을 수행하여, 자동차 안전을 확보하는 범위 내의 튜닝 규제를 완화하고, 내연기관 자동차를 친환경 자동차로 튜닝 할 수 있는 기술력을 확보하는 등 점차 첨단화되고 있는 미래형 자동차의 튜닝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더욱 안전한 튜닝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공단 권용복 이사장은 “경북 김천에 자리하고 있는 자동차 관련 900여 개 기업과의 동반 성장 발판을 마련하는 등 자동차 튜닝 활성화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며, “자동차 튜닝 산업이 신성장 동력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미래형자동차의 튜닝 안전성을 검증하고 관련 제도를 정비하여 튜닝 산업 발전과 관련 산업 저변 확대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동기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5-27
  • 한국타이어, 아시아 최대 규모 테스트 트랙 ‘한국테크노링’ 오픈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이수일)가 지난 25일 ‘한국타이어 프레스 데이 2022(Hankook Press Day 2022)’를 개최하고, 아시아 최대 규모 테스트 트랙(Proving Ground) ‘한국테크노링(Hankook Technoring)’ 오픈을 알렸다. 충청남도 태안군에 위치한 한국테크노링에서 진행된 ‘한국타이어 프레스 데이 2022’에는 조현범 한국앤컴퍼니그룹 회장, 이수일 한국타이어 대표이사 사장, 안종선 한국앤컴퍼니 경영총괄 사장, 박종호 한국타이어 경영지원총괄 사장, 구본희 한국타이어 연구개발혁신총괄 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테크노링의 의미와 한국타이어 글로벌 중장기 혁신 전략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한국테크노링은 축구장 약 125개 크기의 부지면적 126만㎡(38만 평), 총 13개의 다양한 트랙을 갖춘 아시아 최대 규모, 최장 테스트 노면을 보유한 테스트 트랙이다. 최고 속도 250km/h 이상의 고속 주행 테스트가 가능하며 전기차, 슈퍼카용 타이어처럼 혁신적인 제품 개발에 필요한 타이어 성능 테스트가 이뤄진다. 또한, 트럭과 버스 등 모든 차량들에 대한 평가가 가능하며 컨트롤 타워(Control Tower), 오피스동, 타이어 워크숍, 전기차 충전소 시설을 완비한 최첨단 하이테크 R&D 시설을 자랑한다. 타이어는 주행 중 지면과 맞닿는 유일한 제품으로 자동차의 퍼포먼스, 안전, 연비, 승차감 등 다양한 성능을 구현하는 가장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에 다양한 도로와 극한의 환경에서 체계적인 실차 테스트는 글로벌 Top Tier 기업에게는 필수적인 요소다. 이번 한국테크노링 준공을 통해 글로벌 컨트롤 타워 역할을 담당하는 본사 ‘테크노플렉스(Technoplex)’의 중장기 전략 및 혁신 상품 기획, 하이테크 기술력의 메카인 중앙연구소 ‘한국테크노돔(Hankook Technodome)’의 타이어 원천기술 개발, 글로벌 8개의 생산기지, 그리고 최종 테스트베드인 ‘한국테크노링’까지 더해져 혁신 시너지를 완성할 최상의 R&D 인프라를 구축하게 됐다. 한국타이어는 유기적으로 연결된 R&D 인프라를 통해 미래 오토모티브 산업을 이끌어 나갈 최첨단 기술 혁신 선도 기업으로 도약을 기대하고 있다. 김영철 기자
    • 뉴스
    • 속보
    2022-05-27

실시간 튜닝/레이싱 기사

  • 현대차 '아반떼 N TCR', WTCR 4라운드 스페인 대회 우승
    현대자동차의 서킷 경주차 '엘란트라 N TCR(국내명: 아반떼 N TCR)'이 헝가리 대회에 이어 WTCR 4라운드 스페인 대회에서도 연속 우승을 달성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현대자동차는 25일(토)부터 26일(일,현지시간) 양일간 스페인 알카니스(Alcañiz)에 위치한 아라곤 서킷에서 개최된 글로벌 최정상급 투어링카 대회 '2022 WTCR(World Touring Car Cup)' 4라운드 두 번째 결승 레이스에서 '엘란트라 N TCR'이 우승을 차지했다고 27일(월) 밝혔다. 이번 대회에는 아우디 RS3 LMS, 혼다 시빅 TCR, 쿠프라 레온 콤페티시온, 링크&코 03 TCR 등 C세그먼트 고성능 경주차 17대가 출전했다. 엘란트라 N TCR 경주차로 출전한 'BRC 현대 N 스쿼드라 코르세'팀 소속 '미켈 아즈코나(Mikel Azcona)' 선수는 26일(일) 치러진 두 번째 결승 레이스에서 27분 31초 604의 기록으로 제일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미켈 아즈코나는 이번 우승으로 25포인트를 획득했으며, 앞서 진행된 첫 번째 결승 레이스에서 4위를 차지해 얻은 19포인트를 더해 스페인 대회에서만 44포인트를 획득하며 총 129포인트로 드라이버 부문 선두 자리를 굳건히 했다. 또한, BRC 현대 N 스쿼드라 코르세팀은 이번 대회를 통해 총 56포인트를 달성하며, 현재까지 총 165포인트로 시즌 첫 팀 순위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WTCR 대회는 2017년 말 'TCR 인터내셔널 시리즈'와 WTCC(World Touring Car Championship)'가 합쳐져 새롭게 탄생한 대회로 포뮬라원(Formula1), 월드랠리챔피언십(WRC) 등과 함께 국제자동차연맹인 FIA(Féderation Internationale de l’Automobile)의 공인 대회 중 하나다. '2022 WTCR'은 유럽과 아시아 등 총 9개국에서 개최되며 매 대회마다 2번의 결승 레이스를 진행하게 되고 연간 펼쳐지는 총 20번의 레이스 결과를 합산해 해당 연도의 우승팀과 드라이버를 가리게 된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지난 헝가리 대회에 이어 연이은 우승을 통해 전 세계 모터스포츠 팬들 앞에서 탄탄한 기본기를 바탕으로 한 현대자동차의 우수한 고성능 기술력을 증명할 수 있었다"며 "올 시즌 남은 대회에서도 계속해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WTCR 5라운드는 오는 7월 2일(토)부터 3일(일,현지시간)까지 포르투갈 소재 '빌라 레알 인테르나시오나우 서킷(Circuito Internacional de Vila Real)'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6-28
  • 세계 3대 자동차 튜닝업체 ‘리버티워크코리아’, 한국 상륙
    명품 튜닝 브랜드 오토부티크포쉬가 세계 3대 자동차 튜닝업체 ‘리버티워크코리아’가 한국 지사를 개설하고, 첫 오프라인 매장을 개장한다고 최근 밝혔다. 리버티워크코리아는 ‘세계 3대 자동차 튜닝사’로 분류되는 리버티워크(LBWK)의 한국 지사다. 리버티워크는 다채롭고 대담한 디자인으로 저스틴 비버 등 해외 스타들에게 사랑받는 튜닝업체다. 오토부티크포쉬는 리버티워크코리아의 자매 회사로, 둘 모두 태온그룹의 계열사다. 오프라인 매장은 올 7월 개장 예정인 오토부티크 포쉬 튜닝카 테마파크에 들어선다. 포쉬 튜닝카 테마파크는 경기도 안성에 들어서는 약 8177㎡(약 2500평) 규모의 튜닝카 테마파크다. 리버티워크 튜닝카 전시 및 다양한 형태의 휴식 공간과 식음료,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복합 문화 공간으로 조성될 계획이다. 리버티워크코리아는 올 5월 14~15일 이틀간 한국교통안전공단 주관으로 개최된 ‘ts튜닝카페스티벌’에서 론칭 행사를 진행하며 한국 상륙을 알린 바 있다. 약 4만명이 찾은 ts튜닝카페스티벌에서 리버티워크코리아는 자사 시그니처 바디 킷을 장착한 1호 차량(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을 국내에 처음 선보였다. 론칭 행사에는 △이경일 전 산림청장 △김연수 전 코리아테크 상임고문 △정철수 전 제주경찰청장 △김상백 태온그룹 부회장 △한재민 태온그룹 이사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리버티워크코리아 담당자는 “글로벌 튜닝카 업체들이 앞다퉈 한국으로 진출하는 가운데 리버티워크도 국내 튜닝카 시장 활성화에 힘을 보태게 됐다”며 “후발 주자로서 더 많이, 더 열심히 뛰면서 튜닝 문화 저변 확대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동기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6-22
  • 람보르기니, 2022 시즌 ‘영 드라이버 및 GT3 주니어 프로그램’ 시작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의 모터스포츠 담당 부서, 람보르기니 스콰드라 코르세(Lamborghini Squadra Corse)가 어린 레이서를 발굴하기 위한 프로그램인 ‘영 드라이버(Young Driver) 및 GT3 주니어 프로그램’의 2022 시즌을 시작한다. 올해는 총 15명의 주니어 드라이버와 23명의 GT3 주니어들이 선정되었으며, 이중 베스트 드라이버로 선정되는 드라이버는 2023년에 람보르기니 스콰드라 코르세로부터 공식 후원을 받을 예정이다. 람보르기니는 레이싱 부문의 핵심 요소인 자사의 영 드라이버 프로그램과 주니어 프로그램을 통해 2014년부터 유망주들에게 레이싱 커리어를 제공해왔다. 영 드라이버 프로그램은 전 세계에서 개최되는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Lamborghini Super Trofeo) 선수권 대회에 참가하는 26세 미만의 운전자들을 위한 것이다. GT3 주니어 프로그램은 우라칸 GT3 에보의 운전대를 잡고 전 세계 GT 챔피언십에 출전하는 운전자들을 위한 다음 단계다. 총 38명의 드라이버들은 주행기록 (싱글 랩 기록과 평균 속도), 레이스 위켄드(race weekend) 동안의 일관성, 경험, 전문성, 엔지니어로부터의 기술적인 피드백과 트랙 안팎에서의 태도 등의 구체적인 기준에 따라 평가받는다. 해당 명단 중 가장 훌륭한 피드백을 받은 드라이버는 11월 5일부터 6일까지 열리는 2022 슈퍼 트로페오 결승전 후 포르티망의 알가르브 인터내셔널 서킷(Autódromo Internacional do Algarve)에서 열리는 최종 경기에 참여할 기회가 주어진다. 프로그램의 감독관인 라파엘라 잠마리아(Raffaele Giammaria)와 그의 팀이 선정한 드라이버들은 체력 훈련, 태도, 그리고 주행 실력과 관련해 이틀간 진행되는 세션에 전념하게 된다. 선발 경기의 결승에서 성공적인 결과를 낸 드라이버들은 람보르기니 스콰드라 코르세로부터 2023 시즌을 위한 공식적인 후원을 받는다. 최영석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6-14
  • 현대차 월드랠리팀, WRC 이탈리아 랠리에서 시즌 첫 우승 쾌거!
    현대자동차가 지난 2일부터 5일(현지시간)까지 이탈리아 사르데냐(Sardegna)에서 열린 ‘2022 월드랠리챔피언십(World Rally Championship, 이하 WRC)’ 5차 대회에서 현대 월드랠리팀 소속 오트 타낙(Ott Tänak)이 1위, 다니 소르도(Dani Sordo)가 3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오트 타낙은 ‘i20 N Rally1’ 경주차로 3시간 10분 59초의 기록을 달성, 2위와 1분이 넘는 압도적인 차이로 현대자동차에 시즌 첫 우승을 안겼다. 이로써 현대자동차는 역대 이탈리아 랠리에서 총 다섯 번의 우승컵(16년, 18~20년, 22년 우승)을 들어올리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현대 월드랠리팀 소속 다니 소르도(Dani Sordo) 역시 3위를 차지하며 팀 성적에 힘을 보탰다. 더블 포디움을 달성한 현대 월드랠리팀은 제조사 부문에서 총 45점을 얻어내며 선두 도요타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번 이탈리아 랠리에서 오트 타낙은 드라이버 종합 순위 3위로 올라섰으며, 티에리 누빌(Thierry Neuville)은 리타이어로 선두권에서 멀어지며 대회를 다소 아쉽게 마무리했지만 드라이버 종합 순위 2위를 지키게 됐다. WRC는 국제자동차연맹 FIA(Féderation Internationale de l’Automobile)가 주관하는 세계 최정상급 모터스포츠 대회로, 포장도로에서부터 비포장도로, 눈길까지 각양각색의 환경에서 펼쳐지는 연간 경기결과를 토대로 제조사 및 드라이버 부문 챔피언이 결정된다. 올해 WRC부터는 내연기관 기반이 아닌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기반의 신규 기술 규정이 적용됨에 따라 현대자동차는 i20 N의 1.6리터 4기통 엔진에 100kW급 전동모터를 탑재한 i20 N Rally1 경주차로 대회에 참가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올해 새롭게 선보인 i20 N Rally1 경주차로 우승함으로써 현대자동차의 우수한 고성능∙친환경 기술력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시즌 마지막까지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해 WRC는 총 13라운드로 구성되며, 다음 경기는 이달 23일~26일(현지시간) 케냐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동기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6-07
  •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구축...자동차 튜닝 산업 활성화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용복)이 지난 26일(목) 경북 김천시 어모면에서 “자동차 튜닝 활성화 및 신성장 동력 창출을 위한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 착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공단은 경북 김천시 어모면 다남리 983-3 일원 부지에 52,800m2 규모의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를 구축 중으로, 자동차 관련 기업의 성장발판을 마련하고, 튜닝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는 ▲자동차 튜닝 기술 검토와 ▲신규 튜닝 항목 개발, ▲튜닝 자동차에 대한 성능·안전 시험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1단계) 튜닝 자동차 ▲성능확인 시험동과 ▲광학시험동, ▲충격시험동, ▲사무동을 2023년까지 건설하고, (2~3단계) 미래형 자동차의 튜닝 안전성을 위한 ▲시험연구동을 2029년까지 구축하여, 탄소중립 시대와 자동차 발전 패러다임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디지털 트윈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공단은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의 구축으로 시험장비, 기술력 등의 부재로 튜닝이 불가능 했던 사항에 대한 튜닝 안전성 시험을 수행하여, 자동차 안전을 확보하는 범위 내의 튜닝 규제를 완화하고, 내연기관 자동차를 친환경 자동차로 튜닝 할 수 있는 기술력을 확보하는 등 점차 첨단화되고 있는 미래형 자동차의 튜닝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더욱 안전한 튜닝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공단 권용복 이사장은 “경북 김천에 자리하고 있는 자동차 관련 900여 개 기업과의 동반 성장 발판을 마련하는 등 자동차 튜닝 활성화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며, “자동차 튜닝 산업이 신성장 동력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미래형자동차의 튜닝 안전성을 검증하고 관련 제도를 정비하여 튜닝 산업 발전과 관련 산업 저변 확대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동기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5-27
  • 한국타이어, 아시아 최대 규모 테스트 트랙 ‘한국테크노링’ 오픈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이수일)가 지난 25일 ‘한국타이어 프레스 데이 2022(Hankook Press Day 2022)’를 개최하고, 아시아 최대 규모 테스트 트랙(Proving Ground) ‘한국테크노링(Hankook Technoring)’ 오픈을 알렸다. 충청남도 태안군에 위치한 한국테크노링에서 진행된 ‘한국타이어 프레스 데이 2022’에는 조현범 한국앤컴퍼니그룹 회장, 이수일 한국타이어 대표이사 사장, 안종선 한국앤컴퍼니 경영총괄 사장, 박종호 한국타이어 경영지원총괄 사장, 구본희 한국타이어 연구개발혁신총괄 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테크노링의 의미와 한국타이어 글로벌 중장기 혁신 전략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한국테크노링은 축구장 약 125개 크기의 부지면적 126만㎡(38만 평), 총 13개의 다양한 트랙을 갖춘 아시아 최대 규모, 최장 테스트 노면을 보유한 테스트 트랙이다. 최고 속도 250km/h 이상의 고속 주행 테스트가 가능하며 전기차, 슈퍼카용 타이어처럼 혁신적인 제품 개발에 필요한 타이어 성능 테스트가 이뤄진다. 또한, 트럭과 버스 등 모든 차량들에 대한 평가가 가능하며 컨트롤 타워(Control Tower), 오피스동, 타이어 워크숍, 전기차 충전소 시설을 완비한 최첨단 하이테크 R&D 시설을 자랑한다. 타이어는 주행 중 지면과 맞닿는 유일한 제품으로 자동차의 퍼포먼스, 안전, 연비, 승차감 등 다양한 성능을 구현하는 가장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에 다양한 도로와 극한의 환경에서 체계적인 실차 테스트는 글로벌 Top Tier 기업에게는 필수적인 요소다. 이번 한국테크노링 준공을 통해 글로벌 컨트롤 타워 역할을 담당하는 본사 ‘테크노플렉스(Technoplex)’의 중장기 전략 및 혁신 상품 기획, 하이테크 기술력의 메카인 중앙연구소 ‘한국테크노돔(Hankook Technodome)’의 타이어 원천기술 개발, 글로벌 8개의 생산기지, 그리고 최종 테스트베드인 ‘한국테크노링’까지 더해져 혁신 시너지를 완성할 최상의 R&D 인프라를 구축하게 됐다. 한국타이어는 유기적으로 연결된 R&D 인프라를 통해 미래 오토모티브 산업을 이끌어 나갈 최첨단 기술 혁신 선도 기업으로 도약을 기대하고 있다. 김영철 기자
    • 뉴스
    • 속보
    2022-05-27
  • 현대차, 아마추어 동호회 레이싱팀 'TEAM HMC' 6년 연속 후원
    현대자동차가 6년 연속으로 ‘TEAM HMC’ 레이싱팀 후원을 결정하고 국내 모터스포츠 육성 및 저변 확대를 이어간다. 현대차는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오토웨이타워에서 현대차 국내사업본부장 유원하 부사장, ‘TEAM HMC(Hyundai Motor Club)’ 레이싱팀 김주현 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대차-TEAM HMC 후원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2일(월) 밝혔다. 올해로 창단 6주년을 맞이한 TEAM HMC는 현대차 브랜드를 좋아하는 고객들이 자발적으로 만든 동호회 ‘현대모터클럽’ 회원들로 구성된 아마추어 레이싱팀으로 6년 연속 드라이버로 참가하는 방송인 양상국 씨와 올해 새롭게 합류한 가수 정동하 씨를 포함해 총 5명의 드라이버로 구성됐다. 이들은 단일 차종으로 경주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원-메이크[1] 모터스포츠 대회인 ‘2022 현대 N 페스티벌’에 출전해 드라이빙 실력을 뽐낼 예정이다. 현대차는 TEAM HMC에 ▲전문 드라이빙 수트 ▲차량 관리를 위한 전속 미케닉 팀 ▲경기 출전에 따른 소정의 경비도 6년 연속 지원한다. 2022 현대 N 페스티벌은 5월 6일부터 10월 30일까지 인제스피디움과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에서 총 7라운드로 개최되며, 정부의 완화된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유관중 경기로 진행될 예정이다. 인제스피디움과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에는 ▲현대모터클럽 회원들이 보유하고 있는 N, N라인 모델들을 감상할 수 있는 ‘N MEET 전시’ ▲각종 식음료를 즐길 수 있는 푸드 트럭 Zone ▲경기 실황 중계를 볼 수 있는 대형 스크린 등 방문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편의시설이 운영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많은 분들이 레이싱을 보는 것뿐만 아니라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꾸준히 모터스포츠의 진입 장벽을 낮추는 것이 목표”라며, “모터스포츠의 매력을 쉽게 즐기실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후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세계 최정상급 모터스포츠 대회인 월드 랠리 챔피언십(WRC) 통산 20승과 함께 ▲WTCR(World Touring Car Cup) 6차전 우승 ▲전기차 레이스 PURE ETCR 우승 ▲뉘르24시 내구레이스 완주 ▲현대 N e-페스티벌 ‘글로벌 리그’ 개최 등 다양한 모터스포츠 활동을 이어가며 모터스포츠 저변을 넓혀가고 있다. 이동기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5-02
  • 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 2022 신규 리버리 공개
    현대성우그룹의 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이 5월 6일 인제 스피디움에서 개막하는 현대 N 페스티벌 아반떼 N컵과 N라인컵에 출전해 새로운 디자인의 레이스카를 선보인다. 리버리(livery)의 전체적인 아이덴티티는 ‘슈팅스타’로, 후원사인 현대성우그룹의 상징인 ‘별(스타)’과 더불어 미래 지향적이고 도전적인 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의 강력한 에너지를 담고자 했다. 차량 측면에는 ‘별’의 상징성을 유지하면서도 선두를 향해 나아가는 팀의 에너지를 표현했으며, 속도감과 리듬감이 느껴지는 직선의 패턴은 강렬하게 뿜어 나오는 빛의 에너지를 시각화했다. 또한 메인 스폰서인 현대성우쏠라이트와 인디고 레이싱의 BI 컬러인 레드와 인디고 블루가 차량 색상으로 사용됐다. 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의 이재우 감독은 “올해부터 새롭게 출전하는 현대 N 페스티벌 개막전에서 새로운 디자인의 리버리를 공유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미래로 나아간다는 슈팅스타의 의미처럼 좋은 성적으로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창단 25주년을 맞이한 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은 자동차 부품을 생산하는 현대성우그룹 소속 모터스포츠팀이다. 지주사인 현대성우홀딩스와 더불어 알로이휠 및 주물 제품 제조사인 현대성우캐스팅, 자동차 배터리 등 연축전지 전문기업인 현대성우쏠라이트, 물류 사업 및 신소재 개발사인 현대성우신소재가 현대성우그룹 내 속해 있다. 권오칠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5-02
  • 모터스포츠 개막전부터 압도적 성능 선보인 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가 후원하는 ‘아트라스비엑스 모터스포츠’의 김종겸 선수가 지난 24일 경기도 용인시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열린 ‘2022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하 CJ슈퍼레이스)’ 1라운드 슈퍼 6000 클래스 결선에서 폴투윈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아트라스비엑스 모터스포츠’의 김종겸 선수는 전날 예선 1위에 이어 결선 1위까지 단 한번도 선두를 내주지 않으며 완벽한 승리를 거뒀다. 2021 시즌 드라이버 챔피언십 부문에서 1위에 등극한 김종겸 선수는 2018년 슈퍼 6000 클래스 데뷔 첫 해에 우승을 차지한 후 2019년, 2021년까지 총 3차례 드라이버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며 명실상부 최강의 실력자로 활약하고 있다. 이어 같은 팀인 조항수 선수가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아트라스비엑스 모터스포츠는 지난해 드라이버, 팀 챔피언십 종합 우승 타이틀 수성을 위한 올시즌 첫 걸음을 순조롭게 출발했다. 2017 시즌부터 2019 시즌까지 3년 연속 슈퍼 6000 클래스 종합 1위를 기록했으며, 지난해 역시 종합 1위를 달성해 최근 5년간 펼쳐진 대회에서 총 4차례 드라이버와 팀 챔피언십 타이틀 모두를 획득해 독보적인 성적을 보여주고 있다. 이날 결선에서는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불가스 모터스포츠 정의철 선수가 4위, 준피티드 레이싱 오한솔 선수가 5위를 기록, 1위부터 5위까지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선수가 4명이나 차지하며 압도적인 타이어 성능을 선보이기도 했다. 한국타이어는 올해부터 새롭게 신설된 ‘타이어 제조사 챔피언십’에서도 우위를 차지하게 됐다. 타이어 제조사 챔피언십은 각 라운드에서 획득한 포인트를 합산해 종합 순위를 매긴다. 타이어 3사가 참여하며 제조사당 5대의 차량을 선정해 각 경기에서 얻은 포인트를 합산, 최종적으로 가장 높은 포인트를 획득한 타이어 제조사에게 챔피언십 타이틀이 수여된다. CJ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최상위 종목인 슈퍼 6000 클래스는 국내 경주차량 가운데 가장 빠른 속도와 파워(6200cc, 최고 460마력)를 지닌 레이싱 전용 스톡카(Stock Car) 레이싱 대회로 동일한 차량으로 경주하기에 드라이버의 실력과 함께 타이어의 퍼포먼스도 중요하다. 특히 강력한 주행성능과 칼날 같은 제동력, 절묘한 코너링 성능을 발휘하기 위해서는 최상의 타이어 접지력이 수반되어야 한다. 김영철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4-26
  • 최고의 레이싱 타이어로 여성 모터스포츠 선수 지원
    한국타이어가 유럽 및 북남미, 아시아 대륙에서 열리는 여성 레이싱 대회 'W 시리즈(W Series)' 타이어 독점 공급을 2022년에도 이어간다. 2019년 첫 시즌을 선보인 ‘W 시리즈’는 모터스포츠 분야에서 여성 선수들의 훈련 및 출전 기회를 확대하고 전문적인 환경에서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기획된 대회다. 2021 시즌에 이어 올해 역시 포뮬러1(Formula1, F1)의 서포트 레이스로 진행될 예정으로, 포뮬러1이 개최하는 경기 중 일부를 W 시리즈와 공유하게 된다. 한국타이어는 코로나19(COVID-19)로 진행되지 않은 2020년을 제외하고 3시즌 연속 공식 파트너로 활약하며 초고성능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한다. ‘W 시리즈’에 출전하는 모든 차량들은 접지력과 핸들링 성능 및 내구성이 탁월한 마른 노면용 레이싱 슬릭 타이어 ‘벤투스 F200(Ventus F200)’ 과 높은 안정성을 갖춘 젖은 노면용 레이싱 타이어 ‘벤투스 Z217(Ventus Z217)’을 장착한다. ‘W 시리즈’ 2022 시즌은 5월 6일(현지시간) 미국 마이애미에서 개최되는 개막전을 시작으로 영국, 프랑스, 헝가리, 일본, 미국 오스틴 등을 거친 뒤 10월 30일 멕시코에서 최종전을 치른다. 대회가 열리는 8개 지역 중 5개 지역은 포뮬러 시리즈의 새로운 서킷으로 선정된 곳이다. 이번 대회에서는 타이틀 경쟁을 벌이고 있는 제이미 채드윅(Jamie Chadwick)을 비롯 참가 선수들은 한국타이어와 함께 270마력을 발휘하는 포뮬러3(Fomula3, F3) 사양의 레이싱 차량에 탑승해 약 6개월간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전 세계 약 70여 개의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에 레이싱 타이어를 공급하거나 참가팀을 후원하며 글로벌 모터스포츠 문화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의 전기차 레이싱 대회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에 3세대(Gen3) 경주차가 도입되는 2022/23 시즌부터 원메이크 공식 타이어 공급사이자 테크니컬 파트너로 활동하며 글로벌 Top Tier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입증하고 있다. 김영철 기자
    • 자동차
    • 튜닝/레이싱
    2022-03-04
비밀번호 :
교통환경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