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30(금)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4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방탄소년단의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Permission To Dance on Stage)’ 콘서트에 맞춰 글로벌 팬들을 대상으로 온오프라인 한국관광 홍보 캠페인을 펼칠 예정이다.

[한국관광공사] 1. BTS 라스베이거스 콘서트가 열리는 엘리전트 스타디움에 마련된 한국관광 홍보부스에서 체험을 기다리고 있는 참가자들.jpg
BTS 라스베이거스 콘서트가 열리는 엘리전트 스타디움에 마련된 한국관광 홍보부스에서 체험을 기다리고 있는 참가자들

 

 

[한국관광공사] 3. 한국관광 홍보부스에 마련된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고 있는 참가자들.jpg
한국관광 홍보부스에 마련된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고 있는 참가자들

 

 

[한국관광공사] 4. 한국관광 홍보부스에 마련된 한복체험을 하고 있는 참가자들.jpg
한국관광 홍보부스에 마련된 한복체험을 하고 있는 참가자들

 

각국이 코로나로 닫힌 빗장을 풀기 시작했고, 국내에서도 이달부터 해외 백신접종자에 대한 국내 자가격리가 면제되는 등 관광 재개에 대한 기대가 고조되는 가운데, 공사는 방탄소년단의 이번 라스베이거스 콘서트가 방한수요 선점의 좋은 계기로 보고 홍보의 장을 마련했다.

 

공사는 콘서트가 열리는 48()~9(), 415()~16() 4일에 걸쳐 라스베이거스의 엘리전트 스타디움(Allegiant Stadium)에 홍보 부스를 연다. 여기서는 입장하는 글로벌 팬을 대상으로 한복 체험을 비롯, 국내 각 도시와 어울리는 향기 체험, 한국관광 기념품 제공 등 홍보를 전개한다.

 

또한 콘서트장 내 대형 LED 전광판을 활용해 ‘Feel the Rhythm of Korea’ 한국관광 홍보 영상을 송출한다. 이 영상은 콘서트 현장 입장객 외에도 온라인으로 시청하고 있는 팬들까지 약 80만 명 이상의 방탄소년단 팬들에게 노출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공사 허현 디지털마케팅기획팀장은 입국자에 대한 격리면제 시행으로 본격적인 방한 관광이 재개되는 시점에 방탄소년단이 한국관광 홍보의 마중물 역할로 나서는 만큼 전 세계 1억 명이 넘는 팬들이 열광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러한 관심이 가시적인 외래관광객 유치로 이어지도록 공사는 한국관광 홍보 마케팅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 밝혔다.

 

이동기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6357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외래관광객 유치 재개 위한 신호탄, 방탄소년단과 함께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교통환경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