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30(목)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용복)이 지난 26() 경북 김천시 어모면에서 자동차 튜닝 활성화 및 신성장 동력 창출을 위한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착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붙임]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 조감도.jpg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 조감도

 

 

[붙임]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 착공식 사진 1.jpg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 착공식

 

 

[붙임]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 착공식 사진 2.jpg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 착공식

 

공단은 경북 김천시 어모면 다남리 983-3 일원 부지에 52,800m2 규모의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를 구축 중으로, 자동차 관련 기업의 성장발판을 마련하고, 튜닝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는 자동차 튜닝 기술 검토와 신규 튜닝 항목 개발, 튜닝 자동차에 대한 성능·안전 시험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1단계) 튜닝 자동차 성능확인 시험동과 광학시험동, 충격시험동, 사무동을 2023년까지 건설하고(2~3단계) 미래형 자동차의 튜닝 안전성을 위한 시험연구동을 2029년까지 구축하여, 탄소중립 시대와 자동차 발전 패러다임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디지털 트윈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공단은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의 구축으로 시험장비, 기술력 등의 부재로 튜닝이 불가능 했던 사항에 대한 튜닝 안전성 시험을 수행하여, 자동차 안전을 확보하는 범위 내의 튜닝 규제를 완화하고, 내연기관 자동차를 친환경 자동차로 튜닝 할 수 있는 기술력을 확보하는 등 점차 첨단화되고 있는 미래형 자동차의 튜닝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더욱 안전한 튜닝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공단 권용복 이사장은 경북 김천에 자리하고 있는 자동차 관련 900여 개 기업과의 동반 성장 발판을 마련하는 등 자동차 튜닝 활성화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며, “자동차 튜닝 산업이 신성장 동력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미래형자동차의 튜닝 안전성을 검증하고 관련 제도를 정비하여 튜닝 산업 발전과 관련 산업 저변 확대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동기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7481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구축...자동차 튜닝 산업 활성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교통환경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