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30(금)
 
(사진) 현대자동차그룹 정의선 회장.jpg
현대차그룹정의선 회장

 

 현대차그룹은 피해 복구와 수해지역 주민들에 대한 지원이 신속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성금 20억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1() 전달한다고 밝혔다.

 

또한 성금 기탁과는 별도로 임직원 긴급지원단을 꾸려 피해 지역에 생수와 라면 등 기본 생필품을 지원하고, 이동식 세탁구호차량 4대와 방역구호차량 1대를 투입해 오염된 세탁물 처리 및 피해 지역의 방역을 도울 예정이다.

 

현대차그룹은 앞서 지난 10일 수해지역 고객을 위해 올해 연말까지 수해 차량 특별지원 서비스도 실시한다고 밝힌 바 있다. 수해피해 차량 입고 시 수리 비용을 최대 50% 할인해줌으로써 고객의 부담을 최소화하는 한편 수리 완료 후에는 세차 서비스를 무상으로 지원한다는 내용이다. (자차보험 미가입 고객 대상, 300만 원 한도 내 지원)

 

아울러 수해 차량을 입고한 고객이 렌터카를 대여할 경우 최장 10일간 렌터카 비용의 50%를 지원한다. (자차보험 미가입 고객 대상, 법인/영업용/화물 차량 제외)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기록적인 폭우와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모든 분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성금, 수해차량 특별지원,긴급구호활동을 통해 피해지역의 신속한 복구 및 일상 회복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597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현대자동차그룹, 집중호우 피해 복구 성금 20억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교통환경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