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8(목)
 

위치 : 충남 공주시 왕릉로

 

공주는 475(문주왕 1)부터 538(성왕 16)까지 백제의 도읍이었다.

첫 도읍인 한성을 고구려 장수왕에게 뺏기고 옮겨 세운 두 번째 도읍으로, 옛 이름은 웅진이다.

[메인]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_촬영 이정화.jpg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

 

 

5, 6호분과 무령왕릉이 부드러운 능선을 이룬다_촬영 이정화.jpg
호분과 무령왕릉이 부드러운 능선을 이룬다

 

 

공주 공산성 금서루. 이곳에서 출발해 1시간가량 걸으며 금강과 공주 시내를 조망한다_촬영 이정화.jpg
공주 공산성 금서루

 

 

공주 공산성. 2660m에 달하는 성곽을 따라 한 바퀴 돌 수 있다_촬영 이정화.jpg
공주 공산성. 2660m에 달하는 성곽을 따라 한 바퀴 돌 수 있다

 

백제 역사는 도읍 순서대로 한성, 웅진, 사비 시대로 구분한다. 사비 시대 도읍은 부여와 익산이다. 웅진 백제는 금강을 굽어보는 산 위에 성을 쌓아 수도를 방어하고 부흥을 일궈 문화적 전성기를 누렸다.

 

웅진성으로 불린 산성은 고려 시대에 공산성, 조선 시대에 쌍수산성으로 이름을 바꿨다. 현재 명칭은 공주 공산성(사적)이다.

공주 여러 곳에서 찬란한 백제 문화의 흔적을 볼 수 있다.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사적), 공산성이 대표적이다. 두 곳은 부여, 익산 유적 여섯 곳과 함께 백제역사유적지구로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됐다.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은 20219월 명칭이 바뀌기 전에는 공주 송산리 고분군이라 했다.

1971년 여름 송산리 5호분과 6호분 배수로 공사 중, 온전한 벽돌무덤이 발견돼 세상을 깜짝 놀라게 했다.

 

입구에 놓인 지석은 무덤 주인이 백제 25대 무령왕과 왕비임을 분명히 알렸다.

화려하고 정교한 유물 수천 점이 쏟아졌다. 5·6호분을 포함한 송산리 고분은 대부분 일제강점기에 도굴돼 자료도, 유물도 없는 형편이었다.

국립공주박물관 웅진백제실에 전시된 무령왕과 왕비의 목관_촬영 이정화.jpg
국립공주박물관 웅진백제실에 전시된 무령왕과 왕비의 목관

 

 

무령왕릉 발굴 당시 모습_촬영 이정화.JPG
무령왕릉 발굴 당시 모습

 

 

무령왕릉에서 출토된 진묘수 석상. 무덤을 지키는 상상 속 동물이다. 국립공주박물관 소장_촬영 이정화.jpg
무령왕릉에서 출토된 진묘수 석상. 무덤을 지키는 상상 속 동물이다

 

 

무령왕릉은 1971년 배수로 공사 중 우연히 발견돼 세상을 놀라게 했다_사진 이정화.JPG
무령왕릉은 1971년 배수로 공사 중 우연히 발견돼 세상을 놀라게 했다

 

 

벽돌무덤인 무령왕릉 내부 모형. 직접 들어가볼 수 있다_촬영 이정화.jpg
벽돌무덤인 무령왕릉 내부 모형. 직접 들어가볼 수 있다

 

무령왕릉은 삼국시대 무덤 가운데 유일하게 주인이 밝혀진 곳이다.

무령왕릉과 왕릉원에는 무덤이 모두 7기 있다. 1~5호분은 백제 전통 묘제인 굴식 돌방무덤이고, 6호분과 무령왕릉은 중국 양식인 벽돌무덤이다.

 

백제 사회의 국제성, 개방성과 관련이 있을 것으로 해석한다. 6호분은 사신도가 특징이다. 사방 벽에 무덤 주인을 지키는 동물을 그렸다. 각 무덤 구조와 유물은 무령왕릉과 왕릉원 전시관에서 관람한다.

 

영상과 패널, 내부를 재현한 모형으로 실제 무덤에 대한 이해를 돕는다.

전시관에서 나오면 고분군이 보인다. 6호분과 5호분, 무령왕릉이 이어진다. 푸른 소나무에 둘러싸인 길을 걸으며 1~4호분을 차례로 돌아본다.

 

1~6호분 모두 왕족의 무덤으로 짐작할 뿐, 주인을 정확히 알 수 없다. 관람 시간 오전 9~오후 6(명절 당일 휴관),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한시적으로 입장료를 받지 않는다. 호젓하고 아름다운 오솔길이 국립공주박물관까지 연결된다.

 

무령왕릉에서 발굴한 실제 유물은 국립공주박물관에 있다. 왕과 왕비의 목관, 사망 연월일과 무덤 쓴 날짜를 기록한 지석(국보), 1500년간 내부를 지탱한 벽돌, 무덤을 지키는 석수(국보), 왕 내외가 착용한 금제 뒤꽂이(국보)와 은팔찌(국보) 같은 장신구 등을 눈앞에서 보면 감동이 훨씬 크다.

 

박물관은 무령왕릉 출토품을 전시한 웅진백제실 외에 충청남도역사문화실, 웅진백제어린이체험실로 구성된다. 202111월에 충청권역수장고도 개장했다. 유리 너머로 수장고 안 유물을 들여다보는 구조가 신기하다.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 2021년에 '공주 송산리 고분군'에서 이름이 바뀌었다_촬영 이정화.jpg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 2021년에 '공주 송산리 고분군'에서 이름이 바뀌었다

 

 

국립공주박물관 전경. 무령왕릉에서 출토된 상상 속 동물 '진묘수' 석상 모형이 반긴다_사진 이정화.jpg
국립공주박물관 전경. 무령왕릉에서 출토된 상상 속 동물 '진묘수' 석상 모형이 반긴다

 

 

동학사 경내. 대웅전만 개방한다_촬영 이정화.jpg
동학사 경내. 대웅전만 개방한다

 

 

시골 정취 물씬한 공주한옥마을_촬영 이정화.jpg
시골 정취 물씬한 공주한옥마을

 

 

웅진 백제는 금강을 내려다보는 산에 성을 쌓아 수도를 방어했다. 공주 공산성에서 바라본 금강과 금강철교_촬영 이정화.jpg
웅진 백제는 금강을 내려다보는 산에 성을 쌓아 수도를 방어했다. 공주 공산성에서 바라본 금강과 금강철교

 

무령왕릉과 왕릉원, 국립공주박물관을 관람한 뒤 고대 왕국 백제의 영광을 상상하며 공산성을 걸어보자. 비단 같은 금강 줄기를 발아래 둔 낮은 능선을 따라 성곽이 2660m가량 이어진다.

 

유유히 흐르는 금강과 공주 시내를 조망하며 완만한 듯 때로 급경사를 이룬 성곽 위를 걷는다. 금서루(서문)에서 출발해 공북루(북문), 진남루(남문), 영동루(동문)를 거쳐 돌아오면 한 시간쯤 걸린다.

 

웅진 백제 초기 왕궁 터로 짐작하는 추정 왕궁지, 조선 시대에 인조가 이괄의난을 피해 머물렀다는 쌍수정, 세조 때 건립한 사찰 영은사가 성안에 남아 있다.

 

공산성 진남루로 나가면 전통시장인 공주산성시장이 가깝다. 시장에서 제민천을 따라 걷다 원도심을 구석구석 누비는 재미가 쏠쏠하다. 제민천은 공주 시가지를 지나 금강으로 흐르는 하천이다. 양쪽에 키 작은 집이 어깨를 맞대고 늘어섰다.

 

레트로 감성 넘치는 카페와 문화 공간도 많다. 나태주의 시와 벽화로 장식한 공주시 나태주 골목길에서 힐링하고, 공주중동성당(충남기념물)과 옛 공주읍사무소(국가등록문화재) 등 흥미로운 근대 건축물도 만나자. 게스트하우스 공주하숙마을에 묵으며 교육도시로 유명하던 공주의 옛 하숙 문화를 느껴봐도 좋다.

 

계룡산 갑사와 동학사 역시 빼놓을 수 없는 추억 속 수학여행지다. 갑사는 통일신라 화엄종 10대 사찰 가운데 하나다. 대웅전, 철당간 등 보물을 보유했고, 주위에 용문폭포와 수정봉 같은 명승을 거느렸다.

 

신라 성덕왕 때 창건했다고 전해지는 동학사는 비구니 수행 사찰이다. 고려와 조선의 충신을 기리는 삼은각과 숙모전이 옆에 있다. 벚꽃이 피는 4월과 계곡이 아름다운 여름철에 탐방객이 많다.

 

학창 시절 친구들과 함께 간다면 공주한옥마을에 숙소를 잡고 일정을 짜면 효율적이다. 개별 숙박동부터 단체 숙박동까지 선택의 폭이 넓고, 식당과 전통찻집, 족욕 체험장 등 부대시설이 충실하다.

 

도자기와 한지 체험 공방도 갖췄다. 무령왕릉과 왕릉원, 국립공주박물관까지 도보 10, 공산성과 원도심은 자동차로 5분 내외 거리다.

 

 

당일 여행 코스

무령왕릉과 왕릉원국립공주박물관공산성제민천과 원도심

 

1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 무령왕릉과 왕릉원국립공주박물관제민천과 원도심공주한옥마을

둘째 날 / 공산성공주산성시장갑사, 동학사

 

대중교통 정보

[버스] 서울-공주, 서울고속버스터미널에서 하루 16(06:45~23:05) 운행, 1시간 30분 소요. 동서울종합터미널에서 하루 7(06:40~19:40) 운행, 2시간 10분 소요.

종합버스터미널(옥룡동 방면) 정류장에서 125번 일반버스 이용, 문예회관·경찰서 정류장 하차,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까지 도보 약 8.

 

자가운전 정보

논산천안고속도로 북공주 JC당진영덕고속도로 공주 IC백제큰길 공주보·시청 방면 우회전금강공원길 충청방송·세무서·시청 방면느티나무길 우회전왕릉로 경찰서 방면 우회전고마나루길 시민운동장·시립도서관 방면 우회전무령왕릉·송산리 고분군 방면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

 

주변 볼거리

마곡사, 정안천생태공원 메타세쿼이아길, 석장리박물관, 연미산자연미술공원

 

·사진 : 이정화(여행 작가)

태그

전체댓글 0

  • 4478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그땐 미처 몰랐다.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교통환경신문